2010

핼리혜성

2010.07.16 ~ 2010.07.23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

공연정보

 공연일정 및 장소

2010년 7월 16일 ~ 2010년 7월 23일
연우 소극장

 공연시간

평일 8시(월요일 공연 있음) / 토요일 4시, 7시 / 일.공휴일 3시, 6시

 티켓가격

전석 25,000원

 러닝타임

100분

 관람연령

만13세이상 관람가

공연소개

시간 (時間). 여행을 떠나다. 
개발이라는 명목하에 자행된 파괴 속에 평화로웠던 마을이 물밑으로 사라지고, 뿔뿔이 흩어져간 일상 중에 잊고 있었던 그리고 잃어버렸던 기억을 찾아 떠나는 여행 !
마음의 고향으로 돌아가는 여정을 통해 각각의 삶 속에서 잊고 지냈던 소중한 시간들을 되돌아 보며 현재의 상처를 치유하는 시간이 된다.
  
공간 (空間). 여행을 떠나다. 
<해무><길삼봉뎐> 등 새로운 양식과 실험적 무대를 구현하는 연우무대가 그간 다른 공연에서 볼 수 없었던 신선한 무대양식을 선보인다. 
아르코 소극장을 물로 채워 수몰마을을 사실적으로 재현하며 수면의 파동과 빛의 조화를 통해 각각 인물들의 내면의 상처 및 마음의 파동을 섬세하게 묘사한다. 물과 빛 그리고 각종 오브제의 활용을 통한 다양한 표현방식으로 같은 공간에서 시간과 공간이 자유롭게 구사되는 독특한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오감 (五感). 여행을 떠나다.
극은 5명으로 구성된 혼성 코러스들의 놀이에 의해 시작되고 끝이 난다.  
시종일관 등장인물들과 함께 호흡하며 기억 속 어린 시절 동네 아이들도 되었다가, 나무 바람 물결 등 자연현상이 되기도 하고, 등장인물들의 내면적 상처를 표현하기도 한다.
그들을 통해 느끼는 인물들의 감정은 또 다른 느낌으로 다가오고, 어린 시절 누구나 해봤음직한 놀이를 통한 표현방식은 아련한 기억을 떠오르게 할 것이다.

극단 연우무대 와 (재) 한국공연예술센터의 만남
30년 창작극 기반의 극단 연우무대와 (재) 한국공연예술센터로 탈바꿈한 구, 아르코 예술극장의 기획공연으로 2009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영 아트 프론티어 대상자로 선정된 신예작가 이양구와 함께 2010년 제대로 된 연극 한편을 선보인다. 항상 만족할 만한 작품을 선보였던 두 집단이기에 그들이 보여주는 시너지 효과는 배가 될 것이다.


시놉시스

혁택과 명주는 삼촌과 조카. 두 사람은 죽은 혁준(혁택의 형, 명주의 아버지)의 기억을 찾아 지금은 수몰된 고향 마을을 여행한다. 이 귀향의 여정에서 혁택은 명주에게 아버지가 살아온 시간을 들려준다. 어린 시절 혁준은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시고 소년 가장이 되어 서울로 일하러 떠났다. 자라서는 사업을 하다가 실패했다. 그 무렵 어린 명주에게 깊은 상처를 남기고 이혼까지했다. 혁준은 죽기 전에 성인이 된 명주를 찾아왔지만 명주는 아버지를 외면했다. 두 사람은 죽은 혁준의 삶을 추억해 가는 여정에서, 살아온 시간은 무척 아픈 것이었지만, 아름다웠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순녀

박남희

한씨 연대기, 그림 같은 시절 외

혁택

나경민

밑바닥에서, 갈매기, 어머니, 아타미살인사건 외

혁준

백성철

70분간의 연애, 대한민국 안중근, 봄작가겨울무대 외

명주

김보경

돌아오는 길, 책.갈피, 봄 작가 겨울무대 

코러스

유명상

별방, 대한민국 안중근, 당신의 소파를 옮겨 드립니다 외

코러스

장원

코러스

최현지

코러스

고지현

코러스

박희정

오! 당신이 잠든사이, 병실에 불을켜라

프로듀서

유인수

작가 / 연출

이양구

매화리극장, 일곱집매, 빌려온 환상, 복도에서, 팬지, 모의법정, 혜화동 로타리 외

공연사진